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메인메뉴 바로가기
ab_h1

언론보도

> 알림 > 언론보도

ㆍ 제목 [뉴스] 환경부, 유해화학물질 사업장 1000여곳 기획점검…10월29일까지
ㆍ 조회수 183 ㆍ 등록일시 2021-08-11 09:56:18
ㆍ 작성자 관리자
ㆍ 첨부파일

환경부, 유해화학물질 사업장 1000여곳 기획점검…10월29일까지

 

코로나19로 현장 점검 제한…화학사고 증가세

비대면·대면 방식 병행…국가안전대진단 병행 

 

2021/08/10 12:00:00

 

환경부는 오는 11일부터 10월29일까지 유해화학물질 취급사업장 1000여곳을 대상으로 기획점검을 한다고 10일 밝혔다.

 

이번 점검은 코로나19로 현장 점검이 제한되는 상황에서 화학사고가 지속해서 증가하면서 마련됐다. 지난 2019년 58건이었던 화학사고는 지난해 75건으로 늘어났으며, 올해 상반기에는 70건이 발생했다.

 

점검 대상은 최근 3년 동안 화학사고가 발생했거나 질산암모늄 등 사고대비물질 97종을 취급하는 전국 화학물질 취급사업장 1000여곳이다.

 

사업장에 사전 점검계획을 통보한 후 '화학물질관리법'(화관법) 준수사항을 영상으로 실시간 확인하는 비대면 방식, 국가안전대진단(8월25일~10월29일)과 연계한 대면 방식을 병행한다.


기획점검에서는 화관법에 따라 ▲허가(변경허가·신고 포함) 적정 여부 ▲유해화학물질 취급기준 및 사고대비물질 관리기준 ▲취급시설 설치·관리기준 준수 ▲사고 발생 시 주민 대피 준비 사항 등을 살핀다. 

 

비대면 점검에서는 지역별 유역(지방)환경청장, 사업장 책임자(공장장) 등이 참여한다.

 

 

 

[ 뉴시스 정성원 기자 ]

 

기사전문: https://mobile.newsis.com/view.html?ar_id=NISX20210810_0001542992

이전글 [뉴스] 금호석화, 쌀겨 추출물로 친환경 고무 만든다
다음글 [뉴스] 환경시험검사법·수도법·화관법 24일 국회 통과
목록